게시판
작성자 정용재
작성일 2022-04-08 (금) 06:00
ㆍ추천: 0  ㆍ조회: 3154      
IP: 219.xxx.93
임대의원선출 건
2022. 4. 18. 총회에서 임대의원을 선출한다고 하는데 2022. 3. 29 총회에서 무엇 때문에 임대의원선출이 무산된 사유를 게시하고 총회소집 공고문을 공지해야 종인들이 대종중의 흐름을 알 것이며 홈페이지에 상세히 기제하여 발전적 대응책을 세워야 할 것입니다.  총회참석명단도 인터넷접수도 필요하고 지역별 참여수를 제한해야 지역별 여론을 청취하지 싶은데 그런 내용이 없습니다.

소통이 안 되니 상호 간에 갈등을 치유할 수 있겠습니까?. 종훈에 대동단결이 있는 것같은 데 이는 거리가 멀고 먼 빈말같습니다.
총회 때 각종 건의 문을 받든지 인터넷으로 받아 대종중 운영에 반영하면 별문제가 없지 싶은데 현 갈등을 해결해야 대종중의 건전한 미래가 있을 것이니 항상 인터넷의 자유게시판을 공개해 주시기 바랍니다.

그러면 올바른 건의문이나 규약개정 건도 스마트폰의 카톡을 통하여 사전 공개게시하여 의견청취하면 문제점을 해결할 수 있을 것입니다.
홈페이지를 최대한 활용하도록 노력을 부탁드립니다.

임. 대의원 선출제안
1. 지역별 회원수를 기준으로 공정성 객관성 확보를 위해 컴퓨터 추첨 배정이 필요함,
2. 기득권 고정관념을 탈피하도록 지역별 전체 회원명을 제출받아 추첨으로 선출하고 본인이 포기할 경우 지역화수회장이 선출권을 갖도록 함.
3. 지역 화수회 내에서도 지역회원수에 따라  50대, 60대, 70대, 80대별 임대의원을 선출함이 동래정씨 후손의 명예와 자존심을 가질 수 있음.
4. 지역화수회장은 부회장단의 당연직으로 함.
5.  이번은 종전대로 하더라도 차기 임대의원은 저의 제안을 컴퓨터전문가의 자문을 통해 발전적 종중운영을 위해 필요하다고 판단합니다.
6.종중을 위한 봉사정신이 필수이며 전문가나 헌성심 및 봉사심의 공헌이 지대한 분은 활동직책을 부여하고 활동하시도록 인재등용 기회를 부여하면 될 것입니다.(예: 발전위원회 등)

칭찬할 점
● 상근부회장이었던 정용웅님이 화지산골프장 경영게획서를 이사회에 역대 최초로 비젼적 보고하고 경영개선을 노력하는 것은 내로남불식 주장보다 종중을 위해 노력하는 측면이 제고되고 있음을 인정해야 합니다.
이를 가족종중이니 주장하면서 모함적 출입 및 근무를 방해하는 것은 개선되어야 하고 경영결과가 나오면 차기에 분석검토해서 개선하면 될 것입니다.
실제 대종중의 수입원천이 화지골프장임을 모두 인정하고 잘 아실 것이며 함께 차원 높은 공동체의식을 가지고 너무 비난할 사항이 아니라고 판단합니다.

공금횡령을 했다면 모르지만 종중을 합리적 구상 첫단추를 관찰하시면서 수고적 노력에 감사인사도 할 줄 알아야 하며 지혜를 동원하여 노력하는 종인에게 실망을 주지 마시고 격려와 칭찬도 필요합니다.

저도 검토해 볼려고 1부 부탁해서 경영계획서를 보관하고 있는데 정영수회장 취임후 곧 바로 역대 처음으로 화지골프경영계획서를 작성했다는 것만도 대단한 실적이라고 생각합니다. 임대의원은 과연 어느 분이 헌신적 노력하는 분인지 제일 먼저 파악하는 것이 대종중을 위한 첩경이라고 판단합니다.

저는 33세 창원공파 19세 래성군 후손 정 용재입니다. 임.대의원 선출관련  지역여론을 청취해 보니 지역화수회장이 임.대의원 선정에 막강한 권한을 수행하는 것같아서 제안드렸으니 공정. 상식이 통하도록 참고바랍니다.
  0
3500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68 임대의원선출 건 정용재 2022-04-08 3154
67 본인 소개 할 때 [3] 32세 군수공파 정찬영 2021-07-16 4814
66 세, 대조, 대손 32세 고령공파 정찬영 2021-07-16 4077
65 동래 정씨(東萊 鄭氏) 항렬도 한자를 한글로 변역 했습니다. 32세 군수공파 鄭贊泳 2021-07-13 7072
64 동래 정씨(東萊 鄭氏) 분파(分派) 32세 고령공파 鄭贊泳 2021-06-25 5578
63 화지골프클럽 노동조합 설립 대종중 2021-04-09 3230
62 동래정씨 화수회 인구 통계 2015년 32세 군수공파 정찬영 2021-03-15 3616
61 가입인사 드립니다. 정경영 2021-03-01 2906
60 특별 우리 동래 정씨 가문을 빛낸 참후손들 저를 정꿀벌 이라고 불러주.. 정현정 2020-08-20 18312
59 대종중 회장 후보 기호 2번 정규항입니다. 정규항 2020-07-01 3067
58 경기도 광명시가 주최하는 정원용선생 학술세미나 정규헌 2019-10-23 2924
57 대종중에 드리는 글 [1] 정귀석 2019-08-02 3191
56 안녕하세요 국학자료원입니다. 국학자료원 2017-04-25 3942
55 일반 나침판처럼 대종중회 운영을 정용재 2017-03-11 3158
54 동래정씨 집의공파보 발간한다고 합니다. 정보천 2016-08-04 4585
53 호소문 [1] 정규만 2015-02-26 1970
12345